한국일보멀티미디어

  • slider

    12일(현지시간)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싱가포르 대통령의 국빈 만찬을 마치고 마리나 베이 샌즈 전망대를 방문해 둘러보고 있다. 싱가포르=고영권 기자

  • slider

    가포르를 국빈 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국빈 만찬을 마친 뒤 싱가포르의 마리나 베이 샌즈 뒷편 '가든 바이 더 베이'를 관람하고 있다. 마리나 베이 샌즈는 한국 건설사가 건축한 건물로, 북미정상회담 당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방문해 화제가 됐던 곳이다. 싱가포르=고영권 기자

  • slider

    가포르를 국빈 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2일(현지시간) 국빈 만찬을 마친 뒤 싱가포르의 마리나 베이 샌즈 뒷편 '가든 바이 더 베이'를 찾아 방명록을 쓰고 있다. 마리나 베이 샌즈는 한국 건설사가 건축한 건물로, 북미정상회담 당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방문해 화제가 됐던 곳이다. 싱가로프=고영권 기자

  • slider

    싱가포르를 국빈 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2일(현지시간) 국빈 만찬을 마친 뒤 싱가포르의 마리나 베이 샌즈 뒷편 '가든 바이 더 베이'를 찾아 방명록을 쓰고 있다. 마리나 베이 샌즈는 한국 건설사가 건축한 건물로, 북미정상회담 당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방문해 화제가 됐던 곳이다. 싱가로프=고영권 기자

  • slider

    12일(현지시간)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싱가포르 대통령의 국빈 만찬을 마치고 마리나 베이 샌즈 전망대를 방문해 둘러보고 있다. 싱가포르=고영권 기자

  • slider

    12일(현지시간)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싱가포르 대통령의 국빈 만찬을 마치고 마리나 베이 샌즈 전망대를 방문해 둘러보고 있다. 싱가포르=고영권 기자

[포토] 김정은 방문했던 마리나 베이 샌즈 찾은 문 대통령


싱가포르를 국빈 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국빈 만찬을 마친 뒤 싱가포르의 ‘마리나 베이 샌즈’와 뒷편 '가든 바이 더 베이'를 관람했다. 마리나 베이 샌즈는 한국 건설사가 건축한 건물로, 북미정상회담 당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방문해 화제가 됐던 곳이다.

싱가포르=고영권 기자
등록: 2018.07.13 09:22 수정: 2018.07.13 09:24 고영권 기자
  
로그인 선택 >
0/300
  • 0 0
    답글 달기 이름 페이스북
    이름 | 날짜
    코맨트
    0/300
    • 트위터
      이름 | 날짜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