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새벽 대전 한국과학기술원(KAIST) 문지캠퍼스에 입주한 무인기개발업체 사무실이 폭발ㆍ화재 현장. 대전시소방본부 제공.

대전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 입주한 업체 사무실에서 폭발과 함께 불이 나 이를 진압하던 소방관 2명이 다쳤다.

24일 오전 1시 41분쯤 KAIST 문지캠퍼스 행정동 4층에 입주해 무인기를 개발하는 모 업체 사무실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같은 건물에 입주한 다른 회사 직원이 119에 신고했다.

이 사고로 KAIST 및 업체 관계자는 다치지 않았지만, 불을 끄는 과정에서 소방관 2명이 손에 2도 화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무인기에 장착된 전기배터리가 폭발한 것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