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은 23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미얀마 진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 260여 곳을 대상으로 ‘미얀마 투자설명회’를 개최했다. 미얀마 정ㆍ재계 인사와 국내 전문 강사들이 미얀마의 외국인 투자환경, 법률, 지원제도 등을 소개하는 자리였다. 김도진(왼쪽에서 네 번째) 기업은행장과 우 따웅 툰(왼쪽에서 다섯 번째) 미얀마 대외경제투자부 장관 등이 행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IBK기업은행 제공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