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왼쪽) 한국야구위원회(KBO) 국제홍보위원이 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황서종 인사혁신처장으로부터 홍보대사 위촉장과 명예공무원증을 전달받은 후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인사혁신처 제공

‘코리안 특급’ 박찬호 한국야구위원회(KBO) 국제홍보위원이 인사혁신처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인사혁신처는 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위촉식을 갖고 박 위원에게 홍보대사 위촉장과 명예공무원증을 수여했다. 박 위원은 앞으로 인사처가 주관하는 주요 행사와 홍보영상 제작 등에 참여해 인사 혁신과 관련된 각종 정책을 국민들에게 알릴 예정이다.

황서종 인사혁신처장은 “박 위원의 열정, 도전 정신, 애국심은 우리나라 모든 공직자들이 지향해야 할 가치”라며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인사 혁신을 알리는 데 박 위원이 최적임자다”고 말했다.

권영은 기자 you@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피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