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이 서울 서초구 방배동 우면산 ‘숲세권’에 선보이는 ‘방배 그랑자이’ 조감도. GS건설 제공

서울 서초구 방배동 우면산 ‘숲세권(숲이나 산이 인접해 쾌적한 아파트)’에 GS건설의 자이 아파트가 들어선다.

GS건설이 4월 중으로 방배동 1028-1, 2번지 일원의 방배경남아파트를 재건축하는 ‘방배그랑자이’를 분양한다. 방배그랑자이는 전체 758가구, 최고 20층, 8개동으로 조성되며 이 가운데 일반분양 물량은 256가구다. 일반분양 평형은 59m² 77가구, 74m² 53가구, 84m² 126가구로 구성됐다. 중층(7층) 이상 물량이 115가구(45%)로 기존 정비사업 보다 선택의 폭이 넓다.

방배그랑자이는 외벽 일부 마감을 커튼월룩(유리)으로 적용해 자이만의 외관을 강조할 계획이다. 가구마다 시스템에어컨 3개가 기본으로 제공되며 주방가구는 독일의 라이히트(Leicht)사 제품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방배그랑자이는 GS건설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미세먼지 걱정없는 ‘환기형 공기청정 시스템’인 ‘Sys Clein’(시스클라인)이 도입되는 첫 단지다. 시스클라인은 기존 전열교환기 방식의 외기 환기 공기 순환방식에 이동형 공기청정기의 강력한 공기정화 기능을 더한 차세대 공기청정 시스템이다.

방배그랑자이는 지하철 2호선 방배역까지 도보로 이동이 가능하며 지하철 2ㆍ4호선으로 환승할 수 있는 사당역도 인근에 있다. 경부고속도로 서초 IC, 남부순환도로와 연계된다. 방배그랑자이 인근은 우면산, 서리풀공원, 매봉재산 등의 녹지가 풍부하고 이달 말 서리풀터널 개통으로 테헤란로 접근성이 한층 개선될 전망이다.

특히 방배동의 경우 대규모 아파트보다는, 주택중심으로 정비사업이 진행된다. 이 일대는 실제 과거부터 강남권에서도 고급주택 등 단독주택 밀집지로 유명한 곳이다. 이에 따라 신규 분양 단지도 인기가 높다. 지난 2017년 1월 분양한 GS건설 ‘방배아트자이’는 청약 경쟁률 평균 9.8대 1을 기록했다.

방배그랑자이 견본주택은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319 대치동 자이갤러리에 이달 중으로 개관할 예정이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