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희가 이영자 인기를 입증했다. KBS 캡쳐

가수 광희가 군대에서 이영자의 인기를 언급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광희, 이석훈, 오정연, 에이프릴 나은-진솔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는 “제대한지 꽤 됐는데 광희 이제 나와서 섭섭하다”고 말했다. 이에 광희는 “’안녕하세요’를 항상 봤다. 여기서 나를 안 찾았다”라고 말했다.

신동엽은 “군대에서 TV볼 때 영자누나가 맛집 탐방 하는 모습에 먹고 싶지 않았냐”고 물었다.

이에 광희는 “아이돌보다 영자 누나가 완전 대세다. 누나 먹는 것 보면 환호하고 미쳐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얘기를 들은 신동엽은 “군인들 마음이 이해 간다. 엄마 생각도 나고”라고 재치 있는 말을 덧붙였다.

한편, ‘안녕하세요’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