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이 딸과 함께 찍은 화보 사진을 공개했다. SBS 캡쳐

안현모가 윤상현 아이들의 사랑스러움에 푹 빠졌음을 밝혔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 2-너는 내 운명’에서는 윤상현이 첫째 딸인 윤나겸 양과 화보 촬영을 한 소식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구라는 윤상현에게 "아이들이 인기가 뜨겁다. 여기 출연자들도 다 팬이 됐다"라고 언급했다. 이에 안현모는 "핸드폰에 사진도 저장해놨다"라고 밝혀 랜선 이모를 자처했다.

제작진은 윤상현, 메이비 부부와 함께 첫째 딸 나겸이의 화보를 공개했다. 사진을 본 안현모는 "왜 찍으셨냐. 일상이 화보인데"라고 언급했다.

또한 소이현은 첫째 딸 인하은 양이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방송에 출연한 에피소드를 말했다.

한편, ‘동상이몽 2-너는 내운명’은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