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진혁 기자 chu@hankookilbo.com

‘자백’ 이준호가 군 입대 계획을 전했다.

15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서울에서는 tvN 새 주말드라마 ‘자백’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이준호, 유재명, 신현빈, 남기애를 비롯해 연출을 맡은 김철규 감독이 참석했다.

2PM 이준호는 ‘자백’에서 사형수 아버지를 구하기 위해 변호사가 된 남자 최도현 역을 맡는다. 앞서 이준호는 올해 중 군 입대를 하겠다는 게획을 밝혔던 바, ‘자백’이 입대 전 마지막 작품이 될 예정이냐는 질문이 전해졌다.

이에 대해 이준호는 “올해 중에 군 입대를 준비 중이다”라며 “아직 정확하게 일정이 나온 것이 없어서 (일정에 대해) 확답을 드릴 순 없지만 올해가 가기 전에 가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한편 ‘자백’은 일사부재리(어떤 사건에 대해 판결이 확정되면 다시 재판을 청구할 수 없다는 형사상 원칙)라는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좇는 이들의 이야기다. 오는 23일 오후 9시 첫 방송.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