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변압기 이상 신호…조만간 재가동

영광 한빛원전.

전남 영광군 홍농읍 한빛원전 5호기(가압경수로형ㆍ100만㎾급)가 변압기 이상 신호로 터빈이 불시에 정지하면서 가동이 중단됐다.

15일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25분쯤 한빛 5호기 주 변압기에서 이상 신호가 발생해 터빈 발전기가 자동 정지했다. 터빈 발전기가 멈추면서 원전 가동도 자동으로 멈췄다.

원자로 출력은 33%까지 떨어진 상태에서 안정을 유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불시 가동 정지에 따른 방사능 유출은 없었다고 원전 측은 밝혔다. 원전 측은 원자력안전위원회와 원인을 조사하고 점검한 뒤 조만간 재가동할 예정이다.

한빛 5호기는 지난해 9월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간 뒤 점검을 마치고 같은 해 11월 재가동했다. 현재 한빛원전 6기 가운데 4기(1ㆍ3ㆍ4ㆍ5호기)가 정비 등으로 가동이 중단된 상태다.

박경우 기자 gwpark@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