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가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와 새 출발에 나선다.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12일 "나르샤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나르샤는 음반 활동과 예능, 연기 등 방송 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06년 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멤버로 데뷔한 나르샤는 'LOVE(러브)', 'Abracadabra'(아브라카다브라), 'Sixth Sense(식스센스)', '싸인(sign)' 등 독보적인 콘셉트을 가진 곡들을 선보이며 꾸준히 사랑받았다. 또한 솔로 활동은 물론 연기와 예능, 홈쇼핑, 라디오 DJ 등 다방면에서 끼와 역량을 발휘하며 전천후 엔터테이너로 주목 받고 있다.

나르샤는 소속사를 통해 "디모스트와 함께 일할 수 있다는 것이 무척이나 설레고 기대가 된다. 새로운 회사와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된 만큼 함께 소통하며 더욱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2019년에는 더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니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한다"고 전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