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라가 화제다. MBC 방송 캡처

최근 결혼한 클라라가 '뜨거운 사람들' 리스트에 올랐다.

1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클라라의 화려한 신혼생활을 전했다.

클라라는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고급 아파트 롯데 시그니엘에 신접살림을 차려 화제를 모았다. 아름다운 한강뷰 야경은 물론, 호화로운 실내정원까지 갖췄다.

'섹션TV 연예통신' 측은 인근 부동산을 직접 찾았다. 부동산 관계자는 클라라의 신혼집 사진을 보고 "한강 쪽 60평 같으면 가격이 세다. 56억 이상"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지금 제일 낮은게 46억, 47억이다. 조인성도 거기를 샀다고 들었다. 연예인들이 찾는 이유가 보안이 잘돼 있다는 것"이라며 조인성, 김준수 등이 구매한 이유를 추측했다.

또 "레지던스인데 호텔에서 안 가서 살 뿐이지 요구하면 호텔 서비스를 다 해준다"며 호텔급 서비스를 자랑하는 곳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월 클라라는 미국에서 2살 연상 남편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