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하늬가 지난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극한직업'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소감을 말하고 있다.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창업한 ‘마약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23일 개봉한다.

추진혁 기자 chu@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