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집들이가 공개되었다. MBC 방송 캡처

현승이 자연분만을 바라는 시댁 어른들에 곤욕을 치렀다.

6일 방송된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시댁 어른들과 출산 방식 논쟁을 펼치게 새댁 이현승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시댁 어른들은 식사를 하다 현승에게 "순산할 거야?"라고 질문했다.

현승은 "그것도 고민하고 있다"고 넘어가려 했지만 시댁 어른들은 "그래도 더 소중하고 더 애틋할 것 같다", "견딜만해", "몸 회복이 더 잘돼"라는 의견을 모아 현승을 난처하게 했다.

시댁 어른들의 자연분만 요청에 현승은 표정 관리가 안됐다.

현상은 "현승의 컨디션에 맞춰서 하는 게 맞다"고 말했고 시아버님은 "좌우지간 애들은 어떻게 하든지 둘 내지 셋까지 낳으면 좋겠다"는 말로 현승을 더욱 난처하게 만들었다.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비로소 '행복한 나라'로 향하는 진정한 가족 이야기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