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가을 비가 그치고 다시 미세먼지가 몰려올 것으로 예보된 9일 서울 세종로에서 바라본 서울시내가 뿌옇게 흐려지고 있다. 연합뉴스
가을비가 그친 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일대가 뿌옇게 보이고 있다. 기상청은 "미세먼지는 대기확산이 원활하여 대부분의 지역이 '보통' 수준을 나타내지만 서쪽 지역은 국내 오염물질에 국외 유입이 더해져 낮부터 농도가 다소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뉴스1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