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오전 서울 남산 백범광장에서 열린 제478회 한국일보 거북이마라톤 '2018 비만 예방의 날 기념 남산 걷기대회에서 이준희 한국일보사장(앞줄 왼쪽7번째) , 강도태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왼쪽 5번째) 조인성 한국건강증진개발원장(왼쪽6번째)과 2018미스코리아등 참석자들이 출발선에서 힘차게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한국일보가 주최하고 보건복지부,한국건강증진개발원, 국민건강보험공단, 대한비만학회가 주관한 제478회 한국일보 거북이마라톤 ‘2018 비만 예방의 날 기념 남산 걷기대회’가 13일 오전 남산 백범광장을 출발 남산둘레길 6km를 왕복 하는 코스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는 비만예방의 날(10월 11일)을 기념해 비만예방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확산을 위해 개최되었다. 걷기대회에 참석한 2000여명의 시민들은 대회장에 설치된 보행 분석, 체성분과 스트레스측정 체험관에서 비만예방 건강진단을 받았다. 걷기 후에는 행운권 추첨, 미스코리아와 함께 하는 포토타임과 복고퍼포먼스팀의 공연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려 참석들에게 즐거운 가을날을 선물 하였다. 대회 종료 후에는 닭고기 시식회도 진행 되었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13일 오전 서울 남산 백범광장에서 열린 제478회 한국일보 거북이마라톤 '2018 비만 예방의 날 기념 남산 걷기대회에서 참석한 2000여명의 시민들이 남산 둘레길을 걷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ssshin@hankookilbo.com

ssshin@hankookilbo.com

13일 오전 서울 남산 백범광장에서 열린 제478회 한국일보 거북이마라톤 '2018 비만 예방의 날 기념 남산 걷기대회에서 참석한 시민들이 걷기후 비만 스트레스 검사를 받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13일 오전 서울 남산 백범광장에서 열린 제478회 한국일보 거북이마라톤 '2018 비만 예방의 날 기념 남산 걷기대회에서 참석한 시민들이 걷기후 바르게 걷기 측정을 받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13일 오전 서울 남산 백범광장에서 열린 제478회 한국일보 거북이마라톤 '2018 비만 예방의 날 기념 남산 걷기대회에서 참석한 시민들이 걷기후 복고 퍼포먼스팀 공연을 보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13일 오전 서울 남산 백범광장에서 열린 제478회 한국일보 거북이마라톤 '2018 비만 예방의 날 기념 남산 걷기대회에서 2018미스코리아들이 행운권 추첨을 하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