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숙여 인사후 의자 당겨주는 친절...

14일 오전 국회에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을 방문해 허리숙여 인사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14일 국회에서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대위원장을 방문 인사하는 자리에서 허리 숙여 인사하고 의자를 당겨주는 ‘예의바른’ 모습을 보였다. 정치인들의 통상적인 예방에서 상대를 향해 과도하게 허리 숙여 인사하는 모습은 흔한 풍경이다. 게다가 앉으려는 순간 상대의 의자를 당겨주는 배려까지 보여주는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이날도 그리 돋보이는 풍경은 아니었다. 하지만 평양 정상회담의 동행요청 건으로 김병준 비대위원장과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를 향해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의 일방적인 기자회견, 한병도 정무수석의 재 요청에 이어 ‘꽃할배’ 표현까지 이어지며 언짢은 상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예의를 갖춘 이날의 풍경이 새삼 아름다워 보이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악수를 나눈후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의자를 당기려는 김병준 위원장의 의자를 친절히 당겨주고 있다.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대화 중 김병준 위원장에게 현안자료를 보여주며 설명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