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마지막회에 이준혁이 출연했다. JTBC 방송 캡처

배우 이준혁이 ‘라이프’의 대미를 장식한 비밀병기로 등장했다.

11일 방송된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는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준혁은 구승효(조승우)의 뒤를 잇는 상국대학병원의 신임사장 조남정으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준혁의 등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극 내의 중심인물이 됐다. 화정그룹 조남형 회장의 동생인 조남정이 상국대학병원의 신임사장이 됨에 따라 병원 내의 권력관계에 새로운 단초가 마련됐기 때문이다. 여기에 이준혁은 강렬한 눈빛으로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분출해 극에 더욱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또한 이준혁은 전작 ‘비밀의 숲’ 제작진이 총 집합한 ‘라이프’에 특별 출연을 통해 대미를 장식, 제작진과의 의리를 지키며 자신의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짧은 출연에도 남다른 존재감으로 ‘라이프’의 대미를 장식했다.

한편, 이준혁은 최근 종영한 ‘너도 인간이니’에서 냉철하고도 기민한 지영훈 역을 맡아 까칠함과 인간미를 넘나드는 복합적인 캐릭터를 선보이며 화제가 되었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