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작권 한국일보]경북 포항 북구 동빈1가 영일대 북부시장 인근 가정집에서 가스폭발사고가 일어나 인근 식당 유리창 등이 파손됐다. 독자제공

12일 오후 6시44분쯤 경북 포항 북구 동빈1가 영일대 북부시장 인근 한 가정집 욕실에서 LPG 가스가 폭발했다.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황모(77)씨가 중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폭발로 화재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주택 일부가 붕괴되고 북부시장 일대 식당 유리창 등과 주차된 승용차 4대가 파손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고가 일어난 시각이 식당 손님이 많은 저녁시간으로, 매몰자가 있는지 일대 가게 안을 수색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정혜기자 kjh@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