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과학체험 기회 제공, 과학문화 확산

18회 경북과학축전이 14~16일 경북 구미시 구미코에서 열린다. 구미시 제공

경북도와 구미시가 14~16일 경북 구미시 구미코에서 18회 경북과학축전을 연다. 경북과학축전은 도내 연구기관과 기업, 단체, 초중고교가 참여하며 시도민들에게 다양한 과학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과학문화를 확산하게 된다.

이번 축전에는 도내 17개 초중고교와 20개 연구기관, 기업체 등이 참여하며 '스마트 경북ᆞ구미! 놀고 상상하고 꿈꾸라!'를 주제로 놀이터, 상상터, 꿈터 등 3가지 테마에 청소년을 위한 110개 전시관과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놀이터에는 초중고 과학동아리가 직접 준비한 과학체험 프로그램이, 상상터와 꿈터에서는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체험, 드론 농구, 미니카 제작, 뇌파 체험 등 청소년과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활동이 이뤄진다.

여기다 과학을 보다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강성태 강사의 ‘똑똑한 과학 공부법’ 등 멘토 특강도 함께 열린다. 과학축전 프로그램은 모두 무료로 운영되며 자세한 사항은 경북과학축전 홈페이지(http://gsf2018.co.kr)를 참조하면 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경북과학축전의 다양한 첨단기술 체험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직간접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재현기자 k-jeahyun@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