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6억원 투입…11일 기공식
문화ㆍ업무시설 갖춘 복합공간
경기 성남시 수진동에 들어설 수정 커뮤니티센터 조감도. 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 수정구 수진동 587번지 시유지에 2020년 8월까지 차량 635대의 주차시설과 시민 문화공간을 갖춘 7층 규모의 복합건물이 건립된다.

시는 9월 11일 오후 3시 수진동 건립부지에서 지역주민 250명과 은수미 성남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수정 커뮤니티센터 기공식’을 연다고 밝혔다.

수정커뮤니티센터는 576억원(국비 15억원 포함)이 투입돼 4,707㎡(약 1,426평) 부지에 지하 1층~지상 7층, 건물 전체면적 2만7,656㎡(약 8,380평) 규모로 지어진다.

공용 주차장(635면)과 다목적 강당, 지역 주민들을 위한 문화시설, 업무시설 등을 갖춘다. 이중 주차장은 건물 전체 시설의 76.5%를 차지한다.

시는 센터가 완공되면 인근 지역 주민의 주차난 해소와 문화 활동, 골목상권 활성화 등 다각적인 효과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이날 기공식은 성남시립합창단ㆍ성남시립국악단의 축하공연, 시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범구 기자 ebk@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