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승희가 컴백 소감을 밝혔다. 추진혁 기자 chu@hankookilbo.com

오마이걸 승희가 8개월만의 컴백 소감을 밝혔다.

10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는 걸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의 6번째 미니 앨범 ‘Remember m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승희는 오랜만의 컴백 소감에 대해 “8개월 만의 컴백이라서 실수하지 않을까 걱정도 되고 잠이 잘 오지 않더라. 그래도 기대를 많이 했던 것 같다”며 설렘을 표했다.

또 승희는 미모에 물이 올랐다는 말에 “미라클 여러분들의 많은 사랑을 먹고 자라서 이렇게 예뻐졌다는 말씀도 듣는 것 같다.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활동을 위해 꾸준한 다이어트를 이어오고 있다는 승희는 “식이요법과 운동을 겸해서 쭉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유지를 하고 있다”고 말했고, “노하우가 있다면 물을 많이 마시고 짠 음식을 피하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마이걸의 새 미니앨범 ‘Remember me’는 타이틀곡 ‘불꽃놀이’를 비롯해 ‘메아리’ ‘Twilight’ ‘Illusion’ ‘우리 이야기’ 등 총 5곡이 수록됐다. 새 타이틀곡 ‘불꽃놀이’는 소녀들이 간직하고 있던 기억들을 행복, 설렘, 애절함, 기다림 등의 다양한 감정으로 풀어냈으며, 다이내믹하고도 아름다운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이다. 오늘 오후 6시 공개.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