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수사정책자문기구인 3기 경찰수사정책위원회가 출범했다.

경찰청은 7일 김선택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비롯한 학계와 법조계, 언론계 등 외부인사 13명과 내부위원(경찰청 수사국장) 등 14명으로 구성된 3기 경찰수사정책위원 위촉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최강욱 변호사도 애초 위원에 위촉됐으나 최근 청와대 민정수석실 공직기강비서관으로 내정되면서 최종 명단에서 제외됐다. 위원회는 경찰 수사정책 수립과 결정 과정에 국민 의견을 반영하고자 2014년 발족한 자문기구로 2기까지는 10명으로 구성됐으나 3기는 14명으로 확대됐다.

정승임 기자 choni@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