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승조-린아 SNS 제공

배우 장승조와 린아 부부가 득남했다.

6일 소속사 네오스엔터테인먼트는 “장승조가 지난 1일 첫 아들을 품에 안았다”고 밝혔다.

린아는 이날 가족들의 축복 속에서 첫 아들을 출산했다. 린아는 현재 산후조리 중으로, 장승조가 아이와 아내를 보살피고 있다.

두 사람은 뮤지컬 '늑대의 유혹'으로 인연을 맺었다. 2014년 11월 백년가약을 올린 지 4년 만에 부모가 됐다.

장승조는 tvN 수목극 ‘아는 와이프’에서 윤종후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