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 우승1일 저녁(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한국이 2대1로 승리하며 금메달을 획득, 손흥민이 금메달을 깨물고 있다. 치비농(인도네시아)=서재훈 기자
한국 축구 우승1일 저녁(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한국이 2대1로 승리하며 금메달을 획득, 이어진 시상식에서 조현우(왼쪽부터), 손흥민, 황의조가 메달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치비농(인도네시아)=서재훈 기자
한국 축구 우승1일 저녁(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한국이 2대1로 승리하며 금메달을 획득, 이어진 시상식에서 선수들이 손흥민 주장을 헹가래 치고 있다. 치비농(인도네시아)=서재훈 기자 spring@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