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타임스 시사 생활 영어]

게티이미지뱅크

DEAR ABBY: My boyfriend and I have been together for six years. We finally moved in together a year ago. Things have been going pretty well, with the exception of an unusual habit of his that has become more evident since living together. He spends anywhere from 45 minutes to 2 1/2 hours in the bathroom every day. A couple of times he has even fallen asleep in there.

애비 선생님께: 제 남자친구와 저는 6년 동안 함께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드디어 1년 전부터 같이 살기 시작했어요. 함께 산 이후로 더욱 분명해진 그의 이상한 습관만 제외한다면, 모든 일들이 잘 되어가고 있습니다. 그는 매일 화장실에서 45분에서 2시간 반 동안 시간을 보냅니다. 몇 번은 그 안에서 잠들기도 했어요.

He takes his computer in the bathroom because he claims he gets a lot of work done. Some days I barely get to see him because he works late and then spends the rest of the day you-know-where.

그는 할 일이 많다고 하면서 화장실에 컴퓨터를 가지고 들어갑니다. 어느 날에는 그가 늦게까지 일하고 나머지 시간은 애비 선생님이 생각하는 바로 그 곳에서 시간을 보내기 때문에 거의 보지 못하기도 해요.

I have told him more than once how much it bothers me, but he continues to do it. It's driving a wedge between us. Am I overreacting? Is he purposely trying to put space between us?

TIRED OF THE TOILET TURMOIL

이 문제가 얼마나 저를 괴롭히는지 그에게 여러 번 말했지만, 그는 계속해서 그런 행동을 하고 있어요. 이 문제는 우리 사이를 틀어지게 하고 있습니다. 제가 과민 반응을 하는 것일까요? 그가 의도적으로 우리 사이에 거리를 두는 것일까요?

화장실 소동에 진절머리가 난 독자

DEAR TIRED: He may be using the bathroom as a refuge from more "togetherness" than he can handle, or he may be doing something on his computer that's more than work-related. I do think there is more going on than he's telling you, but in order to get to the bottom of it, you will have to convince him to open up and be honest. And no, I do not think that after having invested six years in this relationship you are "overreacting."

진절머리가 난 독자 분께: 그는 아마 그가 감당할 수 있는 것 이상의 “친밀함”에서 벗어나는 피난처로 화장실을 사용하고 있거나, 컴퓨터로 일과 관련된 것 이상의 무언가를 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저도 그가 독자 분께 말한 것 이상의 무언가를 하고 있다고 생각하지만, 이 문제의 진상을 밝히기 위해서는 그가 마음을 터놓고 솔직하게 말할 수 있도록 독자 분께서 납득시켜야 합니다. 그리고 저는 이 관계를 6년 동안이나 지켜 온 독자 분이 “과민 반응”을 하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주요 어휘]

evident 분명한, 명백한 (=plain or clear to the sight or understanding)

overreact 과민 반응하다 (=to react or respond more strongly than is necessary or appropriate)

turmoil 소동, 소란 (=a state of great commotion, confusion, or disturbance; tumult; agitation; disquiet)

안성진 코리아타임스 어학연구소 책임연구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