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솔릭'이 한반도로 북상하고 있는 23일 서울 마포구 한 아파트 유리창에 태풍 피해를 막기 위해 테이프가 부착되어 있다. 홍인기 기자

태풍 '솔릭'이 한반도로 북상하고 있는 23일 서울 강서구 한 아파트 유리창에 태풍 피해를 막기 위해 테이프가 부착되어 있다. 홍인기 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