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이던이 끝내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한국일보 자료사진

펜타곤의 이던이 끝내 잠정 활동 중단을 결정했다.

22일 펜타곤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이하 큐브) 측은 공식 SNS 등을 통해 “펜타곤 멤버 이던의 잠정 활동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옌안에 대해서는 “건강상의 이유로 활동 보다는 집중 치료와 충분한 휴식을 우선시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큐브 측은 “펜타곤을 아껴주시는 많은 팬 여러분들께 죄송한 마음 전해드리며 펜타곤은 이던, 옌안을 제외한 8인체제로 활동을 이어나갈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던은 소속사 선배인 현아와 열애를 직접 인정한 뒤 트리플H 활동 및 팬클럽 창단식 등에 불참해왔다. 옌안 역시 조정지 불가능한 일정으로 인해 팬클럽 창단식에 불참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