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누구’에 담길 꿀보이스 투표 개시
SK텔레콤 인공지능(AI) 스피커에 담길 새로운 목소리를 뽑는 이벤트가 오는 25일까지 진행된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이 인공지능(AI) 스피커 ‘누구’에 담길 새로운 목소리 발굴에 나선다. SK텔레콤은 네티즌 온라인 투표로 진행되는 ‘누구 꿀보이스 코리아’ 본선이 오는 25일까지 진행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7월 한달 동안 진행된 예선에는 3,000여명이 참가했고 성우와 아나운서, 유튜버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발음, 발성, 연기, 대중성, 개성, 창의력 등 6개 영역을 심사해 10명의 본선 진출자를 뽑았다.

꿀보이스 코리아 홈페이지에 올라와 있는 본선 진출자 10명의 목소리 콘텐츠 10편. 꿀보이스 코리아 홈페이지 캡처

본선은 꿀보이스 코리아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홈페이지에는 본선 진출자 10명의 각양각색 목소리가 담긴 10편의 음성 기반 콘텐츠가 게시돼 있다. 콘텐츠들은 일상에서 AI 스피커와 대화하며 위로를 받거나 AI 스피커의 다양한 기능을 소개하는 내용 등으로 구성돼 있다. 10편의 콘텐츠 중 네티즌들이 가장 마음에 드는 콘텐츠 3개를 선택하는 투표와 전문 심사위원(성우 강수진, 아나운서 정인영, 유튜브 크리에이터 유준호)의 평가 점수를 합산해 최종 3인이 선발된다.

투표 최종 결과는 오는 30일 공개된다. 최종 3인은 누구의 콘텐츠에 본인의 목소리를 담을 수 있고 부상으로 여행 상품권도 제공된다. SK텔레콤은 투표에 참가한 사람들에게도 추첨을 통해 공기청정기(1명), 무드등 기능을 탑재 ‘누구 캔들’(2명), 아이스크림 상품권(100명) 등 경품을 지급한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자신의 목소리를 알리고 싶어하는 성우 지망생이나 유튜브 콘텐츠 크리에이터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일반인들의 음성 기반 콘텐츠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계기도 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맹하경 기자 hkm07@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