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오후 충남 천안 국립 망향의 동산 안 모란묘역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첫 정부 기념식서 김경애 할머니가 문재인 대통령의 볼을 만지고 있다. 왼쪽은 곽예남 할머니. 천안=고영권 기자
김정숙 여사가 14일 충남 천안 국립 망향의 동산 모란묘역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에서 곽예남 할머니와 대화하고 있다. 기림의 날은 국민들의 올바른 역사 정립과 여성인권 증진을 위해 국가기념일로 지정됐고 이번이 지정 이후 첫 번째 기념식이다. 천안=고영권 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