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타임스 시사 생활 영어]

게티이미지뱅크

DEAR ABBY: We love our son-in-law, “Chip,” but not his family. Family get-togethers are very strained because they drink - a lot.

애비 선생님께: 저는 제 사위인 칩을 매우 좋아하지만 그의 가족들은 좋아하지 않습니다. 가족 모임은 정말 껄끄러운데, 그들이 술을 너무 많이 마시기 때문이에요.

Chip’s brother has given beer to his 3-year-old and no one says anything. I find it appalling and a form of child abuse. Chip’s brother is a know-it-all, sarcastic and rude. I am worried about my grandson spending any time with them. My daughter has also made her concerns known to Chip, but nothing changes. Should I stay out of this?

TEETOTALING GRANDMA

칩의 형은 자신의 세 살 난 아들에게 맥주를 주었는데, 이에 대해 누구도 뭐라고 하지 않습니다. 저는 이게 정말 끔찍한 일이고 아동 학대의 한 형태라고 생각해요. 칩의 형은 아는 체하고, 빈정대며, 무례합니다. 저는 제 손주가 그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게 걱정돼요. 제 딸도 칩에게 걱정되는 부분을 이야기했지만, 아무것도 바뀌지 않습니다. 제가 그냥 가만히 있는 게 나을까요?

술을 입에 대지도 않는 할머니 독자

DEAR GRANDMA: Much as you might wish to, neither you nor your daughter is going to change the behavior of a belligerent drunk, which Chip’s brother appears to be. Because alcohol impairs his judgment to the extent that he’s giving liquor to his 3-year-old and the child’s mother allows it, someone should contact child protective services and ask what can be done. I recommend that you do it soon, because giving alcohol to a minor is not only against the law, but could make the child sick or create a dependency.

할머니 독자 분께: 호전적인 술고래처럼 보이는 칩 형의 행동을 독자 분이나 독자 분의 따님이 원하는 만큼 바꿔놓지는 못할 것입니다. 그가 세 살짜리 아들에게 술을 줄 정도로 술이 그의 판단력을 악화시키고 아이의 엄마까지 그것을 내버려 두기 때문에, 누군가는 아동복지 서비스에 연락해서 어떤 조치를 취할 수 있는지 물어봐야 합니다. 독자 분이 빨리 그렇게 하길 바랍니다. 왜냐하면, 미성년자에게 술을 주는 것은 위법일 뿐만 아니라, 아이를 아프게 만들거나 비정상적인 의존성을 가져올 수 있기 때문입니다.

As to your grandson, the boy should never be around his aunt and uncle unless there is strict supervision.

독자 분의 손주에 관해서 말하자면, 엄격한 감독이 있지 않은 한 그 아이는 삼촌과 숙모 근처에 있어서는 절대 안 됩니다.

[주요 어휘]

strained 껄끄러운 (=showing signs of nervous tension or tiredness)

appalling 끔찍한 (= horrifying; shocking)

teetotal 술을 입에 대지도 않는 (= choosing or characterized by abstinence from alcohol)

belligerent 호전적인 (= hostile and aggressive)

안성진 코리아타임스 어학연구소 책임연구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