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력한 폭발과 화염이 고속도로 덮쳐

이탈리아 경찰이 공개한 비디오에서 포착한 폭발 순간. 가연성물질을 운반하던 트럭이 고속도로에서 다른 트럭과 충돌한 후 폭발하는 순간이다. 이 폭발로 도로가 붕괴되면서 적어도 2명이 사망하고 70명이 부상당했다고 경찰은 말했다. AP 연합뉴스
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북부 볼로냐의 고속도로에서 가연성물질 운반 트럭 폭발 사고 후 무너진 도로 모습. 이탈리아 국립소방대에서 제공 받은 사진이다. EPA 연합뉴스
폭발사고 순간. 강력한 화염이 고속도로 주변을 삼키고 있다. EPA 연합뉴스
소방관이 붕괴된 고속도로 아래 불탄 차량 주변에서 물을 뿌리고 있다. AP 연합뉴스
불탄 차량 주변으로 고속도로가 형체를 알아 볼 수 없을 정도로 무너져 있다. EPA 연합뉴스

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북부 볼로냐 인근의 고속도로에서 가연성물질을 운반하던 트럭이 폭발하는 사고가 일어나 최소 3명이 사망하고 70여 명이 부상을 입었다. 당시 강력한 폭발로 고속도로가 무너지는 등 심하게 훼손됐으며, 도로 아래쪽에 주차돼 있던 차들도 불에 타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파손됐다.

(관련기사 ☞ 이탈리아 북부 도로서 트럭 폭발…최소 3명 사망·67명 부상)

김주성 기자 poem@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