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폭 연루의혹’ 보도 관련
이재명 경기지사

이재명 경기지사가 조폭 유착 의혹을 제기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에 대해 법적 조치에 들어가겠다고 3일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방송에서 조폭 연루의 근거로 제시한 내용이 팩트가 맞느냐는 것이 문제의 본질”이라며 “SBS와 ‘그것이 알고 싶다’ 담당 PD는 그저 공정했다고 주장만 할 뿐 사실관계가 틀렸다는 지적에 어떠한 답변도 내놓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 지사는 ‘조폭몰이는 공무에 관한 것이자 성남시민 나아가 경기도민의 명예에 대한 것으로 반드시 진실을 규명해야 한다”며 “조폭몰이의 허구를 밝히기 위해 법적 조치에 돌입할 것을 알린다” 밝혔다.

이 지사는 성남지역 폭력조직 ‘국제마피아파’ 간의 유착 의혹과 관련한 ‘그것이 알고 싶다’의 보도가 오보라고 주장하며 5개 쟁점 분야에 대해 팩트 체크한 내용도 첨부했다.

김남준 언론비서관은 “법적 조치는 명예훼손에 의한 고소, 손해배상 청구, 언론중재위원회 제소 등을 포함한다”고 말했다.

앞서 SBS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은 이 지사의 주장에 대해 “이 지사가 언급한 내용은 공익 목적 아래 충분한 취재, 조사와 확인 과정을 거쳐 보도했다”고 반박했다.

이범구 기자 ebk@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