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카드의정석 L.POINT’ 신용·체크 카드

우리카드는 지난 9일 롯데그룹 통합 멤버십 서비스인 L.POINT 및 간편결제 L.pay를 운영하는 롯데멤버스와 손잡고 ‘카드의정석 L.POINT’ 신용 및 체크카드를 출시했다.

L.POINT를 롯데그룹 계열사 외의 카드사에 탑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기존 우리카드 고객은 카드 하나로 결제와 L.POINT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하다.

‘카드의정석 L.POINT’는 전월 이용금액 30만원 이상이면 국내 모든 가맹점에서 L.POINT 0.7%를 한도 제한 없이 적립할 수 있다. 고객 이용이 잦은 영화, 외식, 커피, 대중교통 등의 업종에는 3%, 백화점, 온라인 쇼핑 등 쇼핑 업종과 주유 및 여행 · 레저 업종에는 1%의 특별적립률을 적용해 혜택을 늘렸다.

롯데 계열사 가맹점의 경우 L.POINT 1%가 추가 적립되고, 해당 카드를 L.pay에 등록하여 이용하면 또 1% 적립이 추가돼 2%의 보너스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예를 들어 롯데시네마에서 영화 티켓 구매 시 ‘카드의정석 L.POINT’ 카드를 L.pay에 등록한 후 결제하면 5%의 L.POINT를 적립할 수 있다.

‘카드의정석 L.POINT CHECK’ 카드는 국내 모든 가맹점에서 L.POINT를 0.3%를 적립해주며, 신용카드와 동일한 업종에서 최대 1%까지 특별적립률이 적용된다. 마찬가지로 롯데가맹점에서 0.5% 및 L.pay 결제 시 1% 추가 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두 카드 모두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입장권 및 에버랜드, 롯데월드 등의 놀이공원 자유이용권도 50% 현장 할인이 가능해 시설 이용 시 할인 및 적립의 일석이조 혜택을 준다. 연회비는 해외겸용 1만 2,000원, 국내전용 1만원이며, 체크카드는 없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