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11번가가 중국 샤오미의 최신 스마트폰 홍미노트5 자급제 모델을 온라인 단독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샤오미의 국내 첫 공식 출시제품인 홍미노트5는 5.99인치 풀HD 디스플레이에 퀄컴 스냅드래곤 636, RAM 4기가바이트(GB), 저장공간 64GB를 제공한다. 1,200만 화소 광각ㆍ500만 화소 망원 듀얼 카메라, 2,0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장착했다. 또한 4000mAh 대용량 배터리로 대기시간이 320시간에 달한다. 색상은 블랙과 골드 2종이다.

홍미노트5는 하나의 기기를 두 개의 기기처럼 사용할 수 있는 듀얼유심, 듀얼 앱ㆍ저장공간 기능을 지원한다.

11번가는 15일까지 사전 예약 판매를 하며 정식 발매 이후에도 11번가에서만 홍미노트5 자급제 모델을 살 수 있다. 가격은 29만9,000원이며 사전 예약 시 액정 애프터서비스(AS) 무료교환권(1회/1년)을 준다. 구매 시 T멤버십 할인, 신한ㆍ현대ㆍNH농협 카드사 10% 할인 쿠폰 등을 제공한다.

고경석 기자 kave@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