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 칠지도 나전으로 장식

칠지도 옻칠수저

올해 충남 대표 문화상품으로 ‘칠지도 옻칠수저(壽)’가 선정됐다.

충남도는 최근 ‘2018년 충청남도 인정문화상품’ 선정 심사위원회를 열고 칠몽(우리겨레협동조합)이 만든 칠지도 옻칠수저를 인정문화상품으로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인정문화상품 지정은 도내 우수 문화상품을 발굴해 충남 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판매확대를 위해 지난 2010년부터 시작했다.

칠지도 옻칠수저는 백제 칠지도를 나전으로 장식하는 등 뛰어난 디자인과 옻칠 기술을 인정받았다. 또한 장식과 일상생활용품으로 활용이 가능해 인기가 높다.

충남도는 인정문화상품의 이미지와 인지도를 높이는 한편 국내외 각종 행사에 출품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이준호 기자 junhol@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