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10일 오후 용산 국방부에서 기무사 특별수사단 대통령 지시 관련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촛불집회 당시 국군기무사령부가 계엄령 검토 문건을 작성한 것과 관련해 "독립수사단을 구성해 신속하고 공정하게 수사하라"고 지시한 가운데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이날 오후 서울 용산 국방부 브리핑룸에서 “현재 국방부 검찰단과는 별도의 독립적인 특별수사단을 구성하고 최단시간 내 수사단장을 임명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수사 종료 전까지 수사단으로부터 일체의 보고를 받지 않겠다”고 발표했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10일 오후 서울 용산 국방부에서 기무사 특별수사단 대통령 지시 관련 담화문을 발표한 후 인사를 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독립적인 특별수사단은 군내 비육군, 비기무사 출신의 군 검사들로 구성될 예정으로 국방부 장관의 수사지휘를 받지 않고 독립적이고 독자적으로 수사를 진행하게 된다.

홍인기 기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10일 오후 서울 용산 국방부에서 기무사 특별수사단 대통령 지시 관련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10일 오후 기무사 특별수사단 대통령 지시 관련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