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동부 지바 현 근해에서 7일 오후 8시 23분(현지시간) 규모 6.0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일본 기상청이 밝혔다.

지진 발생 위치는 위도 35.1, 경도 140.6으로 진원의 깊이는 50㎞다.

이번 지진은 도쿄에서도 건물이 흔들릴 정도로 감지됐다고 AFP 통신은 전했다. 인명 피해는 아직 보고되지 않았다.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 위험은 없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연합뉴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