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블록체인 미디어 채널과 MOU 체결
다베이(왼쪽 첫번째) 레인칭 360 운영총괄, 이재현(왼쪽 두번째) 엑사랩 대표, 대이비드 히(왼쪽 세번째) 북유럽 뉴스 대표, 레베카 띠이 렌토우 운영총괄이 업무협약(MOU)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엑사랩 제공

국내 블록체인 개발사가 홍콩블록체인기금회가 주최하는 ‘2018 블록체인 세계 대회’에서 최고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등 부문에서 수상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 쉐라톤 호텔에서 열린 이 대회는 올해를 시작으로 각국 도시를 돌며 블록체인 개발사, 투자기업, 암호화폐 거래소, 미디어 업체 등을 초청해 매년 열릴 예정이다. 올 대회에서 우리나라에서는 엑사랩과 모회사인 엑사글로벌이 초청받아 참석했다.

엑사랩은 코인부문의 ‘블록체인 어워드의 미디어 애플리케이션 이노베이션 부문’과 ‘베스트 글로벌 패션 소셜 블록체인 서비스 어워드 부문’에서 각각 공로상을 받았다. 이 자리에서 엑사랩은 세계 블록체인 관련 기업 및 연구학회와 교류했으며, 블록체인 전문 미디어 채널인 ‘레인칭(链擎) 360’ ‘띠이 렌토우(第一链条)’ ‘북유럽 뉴스(北欧时报)’ 등과 블록체인 기반 미디어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

레인칭 360은 전문가들이 집필하는 6종 칼럼으로 구성된 미디어 채널이다. 블록체인 전문 기자가 각종 영역의 블록체인 소식과 정보를 전달하는 매체로 유명하다. 띠이 렌토우는 블록체인 관련 데이터 분석을 전파하는 곳으로 블록체인 창업자와 암호화폐 투자자들로부터 가장 많은 구독자를 확보하고 있는 매체다. 북유럽 뉴스는 스웨덴에 있는 중문 독립 매체다.

이재현 엑사랩 대표는 “이번 MOU를 통해 해외의 여러 매체들과 다양한 뉴스 미디어 채널을 발굴하고 글로벌 중화 미디어 채널과의 협력관계를 맺게 됐다”며 “탈중앙화된 미디어 플랫폼 ‘엑사플랫폼’ 프로젝트를 추진하기 위해 관련 업계와의 관계 확대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대회에는 동남아와 중국, 북미, 남미, 유럽 등의 블록체인 연구학회들이 협력업체로 참가했으며 알프레드 발다키노 박사(전 몰타 중앙은행장), 임대위 북경대 박사, 제이슨 루 중국창업투자고문 등이 참석했다. 주최 측은 학회와 관련 기업, 암호화폐 거래소들간의 국제적 교류의 장으로 대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맹하경 기자 hkm07@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