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와 안아줘’가 수목드라마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4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21회와 22회는 각각3.8%와 5.2%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이리와 안아줘’는 지난 방송이 기록한 2.6%, 4.5%보다 소폭 상승하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된 ‘이리와 안아줘’는 채도진(장기용 분)과 한재이(진기주 분)이 입맞춤을 하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모습과 채도진이 윤희재(허준호 분)의 모방범을 붙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편 4일 첫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당신의 하우스 헬퍼’는 1회, 2회 4.1%(전국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작 ‘슈츠’의 마지막회 시청률 10.7%보다 6.6% 포인트 하락한 수치이며, 동시간대 2위에 해당했다.

SBS 수목드라마 ‘훈남정음’은 수목극 꼴찌를 기록했다. ‘훈남정음’ 21회와 22회는 각각 2.4%와 3.0%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