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꼬치구이 맛집이 소개됐다.tvN 방송캡처

‘수요미식회’ 꼬치구이 맛집이 소개됐다.

5일 오전 방송된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꼬치구이 특집으로 게스트로 스컬과 이수지가 출연했다.

이날 ‘수요미식회’ '문닫기 전에 가봐야 할 식당' 코너에서는 세계 3대 조리학교 출신 대표와 그의 스승 일본인 셰프의 장인정신이 담긴 야키토리집과 푸드트럭에서 시작한 불향이 입혀진 닭 꼬치를 맛 볼 수 있는 집을 소개했다.

하하는 일본식 꼬치구이 가게를 두고 “만일 내가 총각이었다면 마음에 드는 이성을 무조건 데려갈 것이다”고 칭찬했다. 이어 황교익과 이현우는 맛을 극찬했다.

이어 이수지는 닭 꼬치 가게의 중독성 있는 맛을 칭찬하며 매운맛이 조절되면 좋겠다고 조언도 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