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 측 소속사 “바쁜 스케줄로 소원”

최근 결별한 배우 이동욱ㆍ가수 겸 배우 수지 커플. 한국일보 자료사진

공개 연애로 세간의 관심을 샀던 가수 겸 배우 수지(본명 배수지ㆍ24)ㆍ배우 이동욱(37) 커플이 결별했다.

수지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와 이동욱 소속사 킹콩 바이 스타쉽은 “두 사람이 각자 스케줄이 바빠 최근 자연스럽게 헤어졌다”고 2일 알렸다. 지난 3월 교제를 인정한 뒤 넉 달 만의 결별 소식이다.

수지는 2010년 아이돌그룹 미쓰에이로 데뷔해 노래 ‘배드 걸 굿 걸’ ‘다른 남자 말고 너’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드라마 ‘드림하이’로 연기 활동을 시작한 수지는 영화 ‘건축학개론’에서 첫사랑에 요동치는 대학생 서연 역을 자연스럽게 소화해 스타덤에 올랐다.

1999년 드라마 ‘베스트극장’으로 연기 활동을 시작한 이동욱은 ‘마이걸’ ‘도깨비’ 등에 출연해 배우로서 인기를 얻고 있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