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의원총회에서 새 원내대표에 선출된 김관영(오른쪽) 의원이 김동철 전 원내대표의 축하를 받고 있다. 오대근 기자

바른미래당 신임 원내대표에 재선의 김관영 의원(전북 군산)이 선출됐다.

김 원내대표는 2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이언주 의원을 누르고 승리했다.

이에 따라 김 원내대표는 앞으로 1년 동안 원내 정책을 진두지휘하며, 김동철 비상대책위원장과 함께 당 재건에 앞장서게 된다.

김 원내대표는 성균관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공인회계사 시험·행정고시·사법시험을 모두 합격했다. 국민의당 시절에는 원내수석 부대표를 역임했다.

연합뉴스

인기 기사

api_db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