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직원이 이노유브이 로고를 배경으로 UV LED 패키지를 핀셋으로 들어보이고 있다. LG이노텍 제공

LG이노텍이 고품질 자외선(UV) 발광다이오드(LED) 전문 브랜드 ‘이노유브이(InnoUV)’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UV LED는 세균과 바이러스를 없애고 물이나 공기 표면을 살균하는 첨단 반도체 광원이다. 브랜드 명인 InnoUV는 혁신을 뜻하는 이노베이션(Innovation)과 UV의 합성어다.

LG이노텍은 40여 종에 이르는 UV LED 패키지와 모듈 전 제품을 InnoUV로 통칭하고 별도 제작한 로고 디자인을 적용해 브랜드를 세계시장에 알릴 계획이다. 이노유브이를 사용한 다른 기업들의 완제품도 사전협의를 거치면 브랜드 로고 부착을 허용하기로 했다.

LG이노텍은 InnoUV 브랜드를 앞세워 글로벌 시장 공략에도 속도를 낸다. 지난해 100밀리와트(㎽) 광출력의 UV-C LED를 개발하며 기술력은 세계 최고라는 것을 입증했다.

LG이노텍은 오는 27일 일본 도쿄에서 ‘UV LED 포럼’을 개최해 일본 시장에도 이노유브이를 소개한다. UV LED 포럼은 올해 3월 서울, 지난달 중국 선전에 이어 세 번째다.

김창훈 기자 chkim@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