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를 방문해 입장발표를 마치고 당사를 나서고 있다. 서재훈 기자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오후 8시 예정된 시간에 여의도 당사를 찾아 당지도부와 인사를 나눈 뒤 선거 출구조사 결과 서울시장 득표율 3위 예상을 기록한 것을 두고 “서울시민의 준엄한 선택을 존중하며 겸허히 받들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선거 결과에 대해 묻는 취재진 질문에는 "따로 말씀 드릴 계획"이라고 답한 뒤 당사를 나섰다. 서재훈 기자 spring@hankookilbo.com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를 방문, 입장발표 전 손학규 선대위원장과 악수를 하고 있다. 서재훈 기자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를 방문해 입장발표를 마치고 당사를 나서고 있다. 서재훈 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