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영국 런던에서 열린 영국 소비자연맹지 위치 주관 어워드에서 삼성전자가 '올해 최고의 대형가전 브랜드'로 선정됐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영국 소비자연맹지 위치(Which)가 주관하는 ‘위치 어워드 2018'에서 올해 최고의 대형가전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회원수 약 150만명인 위치는 2007년부터 매년 전문가 평가와 소비자 의견을 수렴, 자동차 컴퓨터 모바일 가전 등 11개 부문에서 뛰어난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인 1개 브랜드에 ‘올해 최고의 브랜드’를 수여한다. 삼성전자는 유럽의 전통 있는 프리미엄 브랜드들을 모두 제치고 최초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위치가 지난 1년간 진행한 심사에서 패밀리허브 냉장고, 퀵드라이브 세탁기, 인덕션 쿡탑 등 평가 대상인 삼성전자 제품은 약 78%가 ‘베스트 바이(Best Buy)'에 선정돼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패밀리허브와 2도어 냉장고는 위치가 냉각 성능, 에너지 효율성, 사용 및 관리 용이성 등을 평가한 냉장고 가운데 최고 점수인 85점을 획득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강봉구 부사장은 “영국 최고 권위 단체로부터 제품과 브랜드 경쟁력을 인정 받았다”며 “생활가전 주요 시장인 유럽에서 혁신 기술과 현지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제품으로 더욱 사랑 받는 브랜드가 되겠다”고 밝혔다.

김창훈 기자 chkim@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