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견기업연합회가 김앤장 법률사무소와 ‘중견기업 위기관리 지원 서비스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협약으로 김앤장은 가업승계ㆍ조세ㆍ행정소송ㆍ노동 등 중견기업계 주요 이슈에 대한 법률 자문 서비스를 제공한다. 중견련 회원사들은 중견련 웹사이트(www.ahpek.or.kr)를 통해 지원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이재홍 김앤장 변호사는 “다양한 기업 법무 노하우를 바타으로 중견기업의 선제적ㆍ전략적 위기관리를 도울 것”이라며 “통합적 법률자문 지원을 통해 중견기업의 경쟁력 제고와 영속성 확보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규태 중견련 전무는 “중견기업을 대변하는 유일한 법정단체로서 위기 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중견기업 홍보담당 임직원 대상 연중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중견기업의 위기관리를 적극 지원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민재용 기자 insight@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