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원 사직안건, 댓글 특검법안 놓고 대립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이 14일 국회의장실에서 열린 정례회동에서 포즈를 취한 후 자리로 향하고 있다. 왼쪽부터 바른미래당 김동철,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정세균 국회의장, 자유한국당 김성태, 평화와 정의 의원모임 노회찬 원내대표.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14일 국회의장실에서 열린 국회의장-교섭단체 원내대표 정례회동에서 만나 공개 발언을 마치고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의 손을 잡으며 비공개 회의실로 이동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14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 입구에서 본회의 저지를 위해 비상의원총회를 하며 댓글특검 촉구 구호를 외치고 있다.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