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초 협의 이혼... 3년 만에 파경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은 방송인 김경란과 김상민 전 국회의원.

KBS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40)이 김상민(44) 전 국회의원과 올 초 이혼했다. 2015년 1월 결혼 후 3년 만의 파경이다.

김경란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는 “김경란과 김 전 의원이 한 달여 간 숙려기간을 거친 후 올 초 이혼 절차를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2001년 KBS 아나운서로 입사한 김경란은 2012년 프리랜서로 전향해 tvN ‘더 지니어스’ 등에 출연하며 방송 활동을 이어왔다. 2012년 새누리당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한 김 전 의원은 2016년 국회의원 선거에서 낙선했다.

이소라 기자 wtnsora21@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