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연합뉴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6ㆍ13 지방선거 재선 도전을 위해 20일 출마를 선언한다.

17일 교육계에 따르면 조 교육감은 오는 20일 오전 11시 서울시청 서소문 별관 2동 2층에서 출사표를 던진다. 조 교육감은 이날 출마선언 직후 ‘2018서울촛불교육감추진위원회’ 가 주관하는 진보진영 서울시교육감 단일화 후보등록도 할 예정이다. 후보등록을 기점으로 교육감 직무는 정지된다.

조 교육감의 후보등록이 이뤄지면 진보진영 후보 단일화 경선은 3파전으로 전개될 전망이다. 이성대 전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서울지부장과 최보선 전 서울시의회 교육의원은 이미 후보 등록을 마친 상태다. 진보진영 단일후보는 오는 다음달 5일 오후 결정된다.

신지후 기자 hoo@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