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페북에서 급속히 확산하고 있는 박항서 감독 캐리커처] /2018-01-23(한국일보)

문재인 대통령이 이달 하순 베트남 순방 시 첫 일정으로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을 만날 것으로 14일 알려졌다.

박 감독은 지난 1월 취임 3개월 만에 23세 이하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준우승으로 이끌며 베트남의 국민영웅이 됐다. 문 대통령은 당시 축전과 페이스북을 통해 “부임 3개월여 만에 베트남 국가대표팀을 아시아 정상권으로 끌어올린 박 감독님의 노고에 우리 국민도 기뻐하고 있다”며 “대한민국과 베트남이 한결 가까운 친구가 된 것 같아 기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번 순방 시 하노이 축구대표팀 훈련장을 방문해 박 감독과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격려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상원 기자 ornot@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